당진 산업단지에 우량기업 투자 활발
작성자 : (주)신평토건()   작성일 : 19.03.25   조회수 : 246

당진 산업단지에 우량기업 투자 활발


4개 기업, 총2040억 투자


중도일보 : 2019-03-25


1008

석문국가산업단지 조감도


석문국가산업단지, 합덕인더스파크를 중심으로 당진에 조성된 우수한 산업단지에 대한 기업들의 투자가 이어지고 있다.

당진시는 25일 충남도청에서 종근당건강(주)과 ㈜한내포티, ㈜영월 이엔에스, ㈜에스지오와 총 2040억 원 규모의 기업 합동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종근당건강(주)는 총1820억 원의 대규모 투자로 합덕인더스파크에 건강기능식품 생산 공장을 13만2000㎡ 규모로 설립하고 ㈜한내포티와 ㈜영월 이엔에스 두 곳은 석문국가산단에 각각 110억원 과 8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며 ㈜에스지오는 30억 원을 투자해 합덕일반산단에 오일레스 베어링을 생산하는 공장을 건립한다.

기업 4곳의 투자에 따른 고용창출 인원은 종근당건강 360명 등 모두 420명 수준으로 예상되며 ㈜한내포티의 경우에는 55세 이상 인력을 10명 이상 고용할 계획이어서 중년 근로자 일자리 창출 및 경제활동 참여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석문국가산업단지는 이번 투자에 앞서 지난해 ㈜LG화학과 한일화학공업(주)가 각각 2000억 원과 500억 원을 투자키로 한데 이어 지난달 10일에는 라미드호텔&리조트가 석문산단 내 체육시설 부지에 2000억 원을 투자해 30홀 규모의 골프장과 복합리조트를 건설키로 하는 등 투자가 잇따르고 있다.

여기에는 지난해 수도권 인접지역에서 정부 보조금 지원 우대지역으로 지정된데 이은 국가혁신클러스터 지정과 올해 석문산단 인입철도의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대상 선정 등의 호재가 크게 작용했다.

또한 합덕인더스파크의 경우 종근당건강(주)의 이번 투자로 기존 분양률 50%에서 79%로 대폭 상승될 것으로 예상되며 종근당건강(주) 외에도 현재 투자 의향을 보인 기업이 있어 향후 분양률은 더욱 상승할 전망이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투자협약식에 앞서 "우수한 산업단지를 중심으로 많은 기업들의 투자가 계속되고 있다"며 "당진에 둥지를 트는 기업들이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시에서도 행정적·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문보기